"2020 제약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에 건다!"

제약바이오협회, 2020년 신년 기자간담회 임승배 기자l승인2020.01.15 13:41: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15일 한국제약바이오협회 4층 강당에서 2020년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를 시작하며, 원희목 회장은 "2020 제약바이오, 오픈 이노베이션에 건다!"라는 제목의 신년 제약 바이오 협회의 목표를 설명했다.

원 회장은 "제약바이오산업은 이제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질 신성장동력이자 국민산업으로서 확고하게 인식되었다고 봅니다. 정부의 3대 중점육성산업 선정, 국밈 건강을 지키는 사회안전망으로서의 역할에 대한 시민사회의 공감대 확산은 저희들에게 무거운 책무로 돌아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2020년 제약바이오협회의 목표에 대해서 "제약바이오산업은 총체적인 혁신의 실천으로 구체적인 성과를 도출하는 것"을 지상과제로 삼겠다 하고, "변화하지 않으면 살아남을 수 없다"는 현장의 위기감이 행동으로 이어지게끔 협회는 오픈 이노베이션의 판을 깔고 회원사들이 주체가 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부에 대해서도 "산업계의 이러한 혁신과 도전이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강력히 요구하고, 잘못된 관행과 변화를 가로막는 벽을 부수고 오픈 이노베이션의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하는 2020년이 될 수 있도록 "민·관 협업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9년 제약 바이오 협회의 주요 성과에 대해서는 ▲ 글로벌 진출과 신약개발, ▲ 정부의 '3대 육성산업' 선정과 R&D 투자, ▲ 인공지능(AI) 신약개발센터 설림 및 체계 구축, ▲ 부패방지경영시스템(ISO 37001) 도입 확산, ▲ 고용 증대와 채용박람회 개최등을 주요 성과라고 발표했다. 특히 글로벌 진출에 관해서는 기술 수출은 상당부분 진행이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인공지는 신약개발센터에 대해서는 AI 시범사업 등으로 몇개의 물질을 발견하는 성과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2020년 국내의 환경 변화는 ▲ 글로벌 시장환경에 맞춘 우리 제약사들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 ▲ 의약품에 안전성·유효성에 대한 사회적 요구의 기대수준이 높아짐 따라 안전하고 유효한 의약품의 공급은 국제적 수준과의 조화를 이뤄야 한다면서, 의약품 공급자로서 제약바이오산업의 의무감은 더욱 가중, ▲ 정부의 국민건강 보험5개년 계획에 반영된 약품비 절감대책에 따라 올해 강도높은 가격 통제방안이 예고됐으며, 정부에 조사·처벌·관리·감독 기능이 한층 감화됨에 따라 약가 통제와 유통 투명화등은 조절하고 정리해야할 과제라고 지적했다.

원 회장은 2020년 목표에 따른 한국제약바이오협희의 세부 목표를 ▲ 글로벌 진출을 위한 거점 확보, ▲ 제약바이오산업 혁신 생태계 구축을 선도, ▲ 의약품 품질을 제고해 글로벌 경쟁력 확보, ▲ AI 신약개발지원센터 가종의 본격화, ▲ 바이오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기관 설립 지원, ▲ 윤리경영 산업문화의 정착, ▲ 산·학·관이 함께하는 채용박람회 개최, 협회조직과 회무를 개방하고 혁신하겠다 밝혔다.

마지막으로 원 회장은 맺음말을 통해 개방형 혁신의 성공은 민·관의 협업에 달려 있다고 강조하며, 제약바이오협회의 8개 목표는 제약바이오협회의 오픈이노베이션의 의지라 말했다.

또한, "현재가 위기면서 기회"라고 말하며, 제약바이오 산업은 100년이 넘은 전통산업이면서 발전하지 못했다 지적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행동할 때 행동하지 않으면 살아남기 힘들다"고 말했다. 정부에서 지원약속을 하고 지원 방법을 찾고 있는 이때, "물 들어 올 때, 함께 노를 젓자"며, "2020년을 실천 원년"으로 삼자고 강조했다.

임승배 기자  medi@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승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20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