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단법인 약평원 창립(발기인) 이사회 개최

정규혁 교수 재단법인의 초대 이사장 ․ 박영인 교수 원장 선임 박원빈 기자l승인2019.08.13 09:16:3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왼쪽부터 ▲장춘곤 한국약학교육평가원 기획실행위원장 ▲한균희 한국약학교육협의회 이사장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 ▲정규혁 한국약학교육평가원 이사장 ▲박영인 한국약학교육평가원 원장 ▲김대업 대한약사회 회장 ▲이용복 대한약학회 회장 ▲이광민 대한약사회 홍보이사

한국약학교평가원은 지난 8월 12일 대한약사회 대회의실에서 재단법인 한국약학교육평가원(약평원) 설립을 위한 창립(발기인) 이사회를 갖고 본격적인 법인화 절차에 돌입했다.

이 자리에는 한균희 한국약학교육협의회 이사장, 김대업 대한약사회 회장, 이용복 대한약학회 회장,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회장, 이은숙 한국병원약사회 회장, 정규혁 약평원 이사장, 박영인 약평원 원장 등 7인이 약계를 대표하여 재단법인 창립 발기인으로서 참석하였다.

이사회에서는 재단설립추진위원회의 경과보고와 설립취지문[첨부]을 채택하고 정관을 승인한 후 정규혁 교수(성균관대 대학원장)를 재단법인의 초대 이사장으로, 박영인 교수(고려대 약대 명예교수)를 원장으로 선임했다.

재단법인 약평원의 출범은 2011년 약학교육협의회 총회에서 의결하고 임의단체로서 운영되어 온지 9년여 만에 결실을 보게 됐다.

국내에는 의학, 치의학, 한의학, 간호학 등 보건의료인 양성교육에 대한 평가·인증제가 법제화되었고 평가기관들이 재단법인으로 설립되었으나 약학교육은 아직 평가·인증제가 시행되고 있지 않아 이를 시행하기 위한 재단법인의 설립과 법제화가 시급한 시점이다.

약평원은 재단법인으로서 보건복지부에 법인등록을 하고 교육부로부터 평가·인증기관 지정을 받아 약학대학을 평가하며, 올해 실시하는 예비평가를 시작으로 내년부터 3년간의 본평가를 진행하여 통합6년제 전환 이전인 2022년까지 전국 35개 약대를 1차적으로 평가할 예정이다.

‘약학대학 평가·인증 의무화를 위한 고등교육법 및 약사법 개정법률(안)’은 2017년도에 김승희 국회의원이 대표발의하였고 올해 9월 정기국회에서 통과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대업 대한약사회장은 “약대 평가·인증은 우수 약사양성을 위해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사안이므로 보건복지부와 교육부 등 유관부처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다” 며 “국회에서도 법안통과에 공감대가 형성됐다” 고 말했다.

정규혁 이사장은 “창립(발기인) 이사회를 기점으로 공신력을 갖춘 평가기구가 되도록 만전을 기할 것” 이라며 “국내외 평가기관과의 상호교류, 평가전문가 양성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약평원의 전문성을 향상시켜 가겠다” 라고 말했다. 

박원빈 기자  pharmacy@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원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19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