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류 불법 사용 의심' 병의원 37개소 적발

정부 한달간 특별단속, 50개소 점검해 환자도 31명 적발 최중홍 기자l승인2020.11.19 14:44:2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정부의 마약 사범 특별단속 한 달 만에 1000명이 넘게 검거됐다. 그 가운데 의료용으로 사용되는 마약류를 불법 사용한 것으로 의심되는 병의원 50개소를 점검해 의료기관 37개소와 환자 31명을 적발했다.

▲ 장상윤 국무조정실 사회조정실장이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기관 합동 마약류 특별단속 중간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무조정실은 19일 대검찰청·경찰청·관세청·해양경찰청·식품의약품안전처 등 5개 기관이 지난달 15일부터 실시한 합동 마약류 특별단속의 중간 결과를 발표하고 마약 공급·투약 사범 1005명을 검거해 246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특히 최근 늘고 있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나 특정 브라우저로 접속하는 이른바 ‘다크웹’을 통한 온라인 거래를 집중 점검해 329명을 검거하고 46명을 구속했다. 또 양귀비 112주, 필로폰(메트암페타민)·LSD·엑스터시 등 향정신성물질 25.6kg, 대마 57.7kg 등의 마약류를 압수했다.

정부는 연말까지 특별단속을 이어간 뒤 내년 1월 종합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최중홍 기자  pharmacy@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중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20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