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주변 숨겨진 환경유해인자 찾아 치료한다

서울대병원 공공진료센터, ‘환경의학클리닉’확대개소 임승배 기자l승인2020.06.30 15:08: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서울대병원 환경의학 클리닉 안내 / 사진= 서울대병원

현대인은 일상생활이나 작업환경에서 다양한 환경유해인자에 노출된다. 매일 사용하는 비누, 샴푸, 플라스틱용기는 물론 집에서 새어나오는 화학물질도 건강을 위협할 수 있다. 종종 생활 속 위험요인을 파악하지 못해 만성 질병에 시달리기도 한다.
 
이런 내 주변의 숨겨진 환경유해인자를 찾아 발생하는 건강문제를 진단하고 해결해 주는 클리닉이 확대됐다.

서울대학교병원 공공진료센터는 6월 3일부터 환경의학클리닉을 확대·개소했다.

환경의학클리닉은 주변 환경 내 유해인자로 인해 발생하는 건강문제를 발견하고 해결책을 제시하는 클리닉으로서 구체적으로 중금속이나 환경호르몬 등 환경유해인자의 노출정도를 검사하고 원인을 파악해 준다.

또한 환경과 직접적으로 연관 있는 천식, 알레르기, 진폐증, 석면폐증 등 환경성질환에 대한 진료도 진행하는데, 만약 근무환경에서 환경유해인자에 노출됐을 경우 치료 및 보상 관련 자문도 진행해 준다.

공공진료센터 환경의학클리닉 김경남 교수는 “집과 직장에서 대다수의 시간을 보내는 만큼, 생활환경 속 위험요인을 파악하고 제거할 필요가 있다”며 “환경의학클리닉은 생활 및 작업환경에서 비롯된 건강문제를 해결하고 개인에게 필요한 의학적 자문을 제공할 것”이라 밝혔다.

서울대학교병원 환경의학클리닉은 매주 수요일 오전에 진행되며, 외부 병의원에서 요양급여의뢰서를 발급받은 후 창구에 제출하면 방문예약이 가능하고, 예약센터(1588-5700)나 홈페이지(www.snuh.org)를 통해서도 예약이 가능하다.

임승배 기자  medi@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승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20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