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대업 회장, 여약사 비둘기회 예방 받아

약사직능 발전의 버팀목이 되어주길 당부 박원빈 기자l승인2019.07.10 15:10:5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왼쪽부터 이경숙 비둘기회 前 간사, 정영숙 비둘기회 前 회장, 김대업 대한약사회 회장, 심숙보 비둘기회 회장, 김종희 비둘기회 前 간사, 김은숙 비둘기회 간사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은 9일 대한약사회 여약사 비둘기회(이하 비둘기회)의 예방을 받고, 환담을 나눴다.

이날 간담회에는 심숙보 비둘기회 회장, 김은숙 간사를 비롯해 정영숙 前 회장, 이경숙·김종희 前 간사 등 비둘기회 신구임원들이 함께 자리했다.

김대업 회장은 “비둘기회는 역대 여약사대상과 금탑상, 약연상 등을 수상하신 분들의 모임으로, 400명 규모의 회원분들께서 약사사회에 기여하시는 바가 상당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약사직능 발전의 버팀목이 되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비둘기회는 지난 3월 개최된 정기총회를 통해 제28대 임원진에 ▲회장 심숙보 ▲총무 배영임 ▲재무 박명희 ▲간사 유귀옥․김은숙 ▲감사 정영숙․이진희를 선출하고 오는 10월 전지연수를 진행한다.

박원빈 기자  pharmacy@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원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19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