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내복(內服)에 센서 부착해 컨디션 파악

후쿠시마현 사업...스마트폰에 스트레스치 나타나 백소영 기자l승인2019.03.11 06:00: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지난 2월 4일 후쿠시마현 카와마타정(町)은 정(町)내에 공장을 둔 섬유 브랜드인 ‘미츠후지’가 개발한 심박수 등의 생체 데이터를 계측하는 센서가 부착된 내복을 사용한 실증사업을 시작했다.

정(町)의 시민의 건강촉진이나 혼자 사는 노인의 지킴이로 활용해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원자력 발전소 사고 이후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는 고령화 대책에 활용할 목표이다.

내복의 양 가슴에는 은도금으로 가공한 섬유가 함께 짜여 있어 심장의 전기신호를 감지한다. 이것이 자동적으로 스마트폰으로 전송돼 정(町)내의 주민들은 심박수나 심박의 주기로부터 산출된 ‘스트레스치’를 확인할 수 있다.

이 날 모니터링에 응모한 정(町)내의 주민 약 60명이 내복 3장과 스마트폰을 받았다.

2월 22일까지 취침 때에도 입고 착용감 등을 체크한다. 이 내복은 세탁도 할 수 있다.

시험착용해본 미야구치 유사쿠 씨(69)는 “조금 몸이 조이지만 익숙해지면 괜찮을 것 같다. 부부가 함께 응모했기 때문에 열심히 입어보고 싶다”며 웃었다.

<출처: 니혼케이자이신문>
 

백소영 기자  medi@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19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