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약지도대 앞 진열이 매출을 좌우한다

[제358호] 한국의약통신l승인2018.02.26 06:00: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복약지도대 진열 제품과 방식에 따라 매출의 차이 커
침투성 좋은 인기제품 진열로 짧은 시간에 고객 눈길

▲ 이나연 대표/ 팜우렁각시

약국의 매출을 위해서는 복약지도대(일명 카운터) 다양한 진열 방식을 잘 활용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복약지도대를 어떤 제품으로 진열할 것인가, 어떤 방식으로 진열할 것인가에 따라 매출의 차이가 많이 납니다. 약국에 셀프메디케이션 코너를 구성하더라도 바쁘거나 노령층의 고객분들은 약국을 회유하지 않고, 복약상담과 계산만 하고 가는 경우도 많이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복약지도대의 진열 매출은 약국 전체 매출의 약 5~6% 로 목표 하는 것이 최상의 매출 구성비입니다. 복약지도대는 대형약국의 경우 많게는 4~6곳, 소형약국의 경우1~2곳 정도로 나눠집니다. 약국의 고객구성이나 생활수준 등에 따라 적절한 제품을 복약 코너마다 진열하게 되는데, 이때 진열의 관점은 ‘충동구매율이 높은 제품’, ‘바로 소비되는 제품’, ‘TV 광고나 방영 인기제품’, ‘침투성 좋은 제품’ 이 됩니다. 진열 시, 이를 참고하여 진열합니다.

약국은 약국만의 고유의 제품을 구비하여 진열하고, 진열한 제품이 짧은 시간 안에 고객들에게 어필 될 수 있도록 흡입력 있는 POP도 반드시 같이 설치되어야 합니다.

#마트형 진열법
성공률 높은 충동구매 아이템을 진열하고자 할 때 마트형 진열법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호올스와 같은 캔디류, 1줄씩 판매하는 일명 한줄 비타민, 립 케어, 마스크 등 가격은 저렴하면서, 고객들의 사용빈도가 높은 제품 진열법입니다.

#약국형 진열법
편리함과 가벼움이 마트형 진열법이라고 한다면 헬스케어와 관련된 상품을 진열하는 방식을 약국형 진열법이라고 하겠습니다. 주로 상비약이나 파스, 셀프형 건강진단(임신진단)키트, 주력 영양제, 피로회복 세트, 등이 진열됩니다.

보통의 약국은 조제비중이 높기 때문에 조제를 기다리면서 구매하고자 하는 충동이 일어나도록 시각적으로도 눈에 띄도록 진열해 놓습니다.

# TV방영 인기제품 진열법
우스갯소리로 주부 중 케이블방송서 방영되는 정보형 의학쇼 채널을 한 번도 시청하지 않은 주부는 있어도 한번만 시청한 주부는 없을 것입니다. 그 인기는 실로 엄청납니다. 쇼닥터들은 매주 새로운 건강재료와 건강정보를 소개합니다.

바로 옆 채널 홈쇼핑에서는 동시간대에 쇼닥터들이 소개하는 제품을 판매 합니다. 주부 시청자의 주문전화가 쇄도합니다. 바로 이것입니다. TV에서 방영된 인기 제품이 약국 가장 메인코너라고 할 수 있는 복약지도대 앞에 진열된다면, 많은 설명을 하지 않아도 고객들이 제품을 구매해가는 것을 체감하실 수 있으실 것입니다.

우리약국의 복약지도대에는 어떤 제품들이 어떤 비쥬얼로 고객을 맞이하고 있는지 지금 바로 체크해 보세요. 놀라운 변화가 시작됩니다.

한국의약통신  pharmacy@binews.co.kr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의약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비즈엠디  |  제호 : 한국의약통신  |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16년 12월 8일(설립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일 : 2015.02.05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18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