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生活習慣이 血壓 낮춰준다 ①

김이슬 기자l승인2017.01.12 15:52:0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1) 고혈압에 대해
● 혈압이란
심장에서 내보낸 혈액이 혈관 벽에 가하는 압력을 혈압이라 하며 이는 수축기 혈압(최고혈압)과 확장기 혈압(최저혈압)으로 나뉜다.

수축기 혈압은 심장이 수축해서 동맥에 혈액을 내보낼 때의 혈압이며, 확장기 혈압은 심장이 확장하면서 피를 받아들일 때 혈관이 받는 압력을 말한다.

● 고혈압이란
혈액이 혈관 속을 흐를 때 혈관 벽에 강한 압력이 지속적으로 가해지는 상태를 말하며, 자각증상은 거의 없다.

단, 중증 고혈압이 되면 심장 두근거림, 흉통, 호흡곤란, 부종, 손발 저림 현상 등을 느끼게 된다. 그럴 경우, 신속한 대응이 필요하다.

● 혈압 수치에 대해
진료실 혈압에서 수축기 혈압이 140mmHg, 확장기 혈압이 90mmHg 이상일 경우를 고혈압이라 한다. 그러나 혈압은 일상생활의 다양한 요인으로 변동한다.

따라서 확실한 진단을 위해서 가정에서의 혈압 측정이 중요하다. 가정 혈압은 아침, 저녁 1일 2회, 5~7일 평균 135/85mmHg 이상일 경우 고혈압이라 한다. 여러 번 측정하여 자신의 혈압을 알아 두는 것이 중요하다.

● 고혈압의 원인
고혈압 환자의 약 90%는 본태성고혈압으로 생활습관과 관계가 있다. 특히 식염(食鹽)의 과잉 섭취로 인해 발생하며 다른 유전적 체질도 관련이 있다.

또한 환자에게 고혈압을 일으키는 다른 원인의 질환이 있으며, 이로 인해 고혈압이 발생하는 것을 속발성 고혈압이라 한다.

속발성 고혈압은 신장병, 호르몬 이상 등을 야기하며, 이 경우 원인 질병의 치료가 필요하다.

● 고혈압 방치하면 어떻게 되나요?
고혈압이 지속되면 혈관이 좁아지고 딱딱해져 뇌, 심장, 신장 등에 치명상을 줄 수 있다. 혈관이 고혈압에 견디기 위해서 벽이 딱딱하고 단단해지는 현상을 ‘동맥경화’라 한다.

또한 심장도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으면 점점 비대해지는데, 심할 경우 심부전을 일으키기도 한다.

고혈압과 동맥경화는 서로 영향을 주며, 고혈압→동맥경화→고혈압이라는 악순환을 일으킨다. 동맥경화는 전신에 발생하는데 위험한 것은 어느 날 갑자기 뇌졸중이나 심장질환 같은 생명을 위협하는 위험한 사태를 초래한다는 것이다.

고혈압이 무서운 것은 무심코 경시하기 쉽다는 점이다. 고혈압과 같이 증상 없이 생명을 위협하는 것을 ‘침묵의 살인자’라고 한다.

2) 고혈압 치료의 목적
● 고혈압 치료의 목적
고혈압으로 인한 심장질환과 뇌졸중 같은 질병(합병증)의 혈압을 낮춤으로써 위험을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 목적이다.

정상적인 혈압을 유지하고 합병증을 일으키지 않기 위해서 치료를 계속 하는 것이 중요하다.

고혈압 이외에 합병증을 일으키기 쉬운 요인(흡연, 비만, 당뇨병, 고(高) 콜레스테롤 혈증/저(低) HDL 콜레스테롤혈증)이 쌓이게 되면 그 위험이 더욱 높아지므로 매우 엄중히 혈압을 관리할 필요가 있다.

● 혈압의 목표치
기본적으로는 140/90mmHg 미만을 목표로 한다. 당뇨병 환자나 신장에 장애가 있는 환자는 고혈압에 의한 위험이 높기 때문에, 보다 낮은 수치를 목표로 잡는다.

● 나의 고혈압 가능성은?
□ 가족 중 고혈압 환자가 있다.
□ 자극성 있는 음식을 좋아한다.
□ 야채와 과일을 잘 먹지 않는다.
□ 운동을 잘 하지 않는다.
□ 스트레스가 잘 쌓인다.
□ 술을 자주 마신다.
□ 담배를 핀다.
□ 혈당치가 높다고 들은 적이 있다.
□ 볶음이나 튀김, 고기의 비계 등 지방이 많이 포함된 음식이 좋다.
체크의 수가 많으면 많을수록, 고혈압 가능성이 높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②에서는 고혈압의 개선과 방법으로 식사요법, 운동요법, 일상생활에서의 주의점, 약물요법을 알아봅니다.  

김이슬 기자  yi_seul0717@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의약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신문사소개인터넷신문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서초구 동광로 10길2 (방배4동 823-2) 덕원빌딩 3층  |  대표전화 : 02-3481-6801  |  팩스 : 02-3481-6805
등록번호 : 서울 아04261  |  등록일 : 2001년 12월 19일  |  발행인·편집인 : 정동명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정원용
Copyright © 2017 한국의약통신. All rights reserved.